상단여백
HOME 연예·오락 트로트·연예뉴스
‘제33회 고복수 가요제’ 및 ‘고복수·황금심 가요축제' 연인원 3만여명 갈채 속에 성료대상 공공즈(김수린,홍지혜) 수상...강진, 김수찬, 한강, 별사랑 등 축하공연 펼쳐

'제33회 고복수 가요제' 및 '고복수·황금심 가요축제'가 지난 3일, 4일 양일간 태화강국가정원 남구 둔치 특설무대에서 개최되어 연인원 3만여명의 운집 속에 성료했다.

올해로 33회를 맞는 '고복수 가요제'는 (사)한국울산연예예술인총연합회 울산광역시지회 주최(이하 울산연예예술인협회)·주관으로 울산광역시와 울산광역시중구,(사)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한국예총 울산광역시연합회가 후원한다. 주관방송사는 JCN울산중앙방송, 실버아이TV다.

행사 첫째날인 3일에는 김두겸 울산시장의 인사말과 함께 ‘고복수·황금심 가요축제'로 막을 열었다. MC윤경화의 진행으로 ’대상‘은 태진아 ’골든싱어상‘에 배일호, 유현상, 진미령, 우연이, 이혜리 ’영트롯싱어상‘에 김수찬, 별사랑, 한강, 한봄 등이 이름을 올려 수상과 함께 축하공연을 펼쳤다.

둘째날인 4일에는 고(故) 고복수 선생을 기리고 전국의 실력 있는 신인발굴을 위해 ’고복수가요제‘ 경연이 치러졌다. 개그맨 박성호와 이소연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사전심사를 거친 총 10팀이 발라드, 트로트 등 다양한 장르로 본선 경연을 펼쳤다. 

대상 공공즈(김수린,홍지혜)-이재철 울산연예예술인협회 회장

치열한 본선 경연 끝에 ’정열의 꽃‘을 부른 공공즈(서울)가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으며, 이재철 (사)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울산광역시지회장이 시상자로 나서 상금 1000만원과 상패, 가수인증서를 수여했다.

대상외 수상자로는 금상 허시안(경기), 은상 박재강(서울), 동상 김나율(서울), 장려상 최지예(부산), 인기상 김민재(부산) 등이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려 상금과 상패를 수여받았다.

축하공연으로 가수 강진, 박현빈, 현숙, 정수라, 서지오, 고영준, 안이숙, 김다나, 지난해 대상을 수상한 장예주 등이 가요제를 축제의 장으로 만들며 특급무대를 선사했다.

이재철 울산연예예술인협회 회장은 “울산공업축제와 함께 2023년 ’고복수·황금심 가요축제‘ ’제33회 고복수가요제‘가 성황리에 마쳤다.”며 “대한민국 최고의 가요제로 거듭나기 위해 도움을 주신 울산광역시 김두겸 시장님, 울산광역시의회 김기환 의장님, 울산 중구청 김영길 구청장님, 울산예총 이희석 회장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silverinews 안승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