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철원군, 치매환자 실종예방 위한 '배회감지기' 무료 배포- 치매환자 실종 시 경찰이 보다 신속하게 치매환자 정보 확인
철원군이 치매환자의 실종예방을 위해 배회감지기를 무료로 배포한다.
 
철원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실종노인의 발생을 예방하고, 신속한 발견과 복귀를 위해 배회 가능 어르신 인식표 보급 사업, 지문 등 사전 등록, 배회감지기(행복 GPS) 보급사업 등을 수행하고 있다.
 
배회 가능 어르신 인식표는 옷 등에 부착하는 형태의 표식으로, 누구든지 배회하는 치매환자를 발견했을 때 치매환자의 옷에 부착된 인식표를 보고 신속하게 경찰에 연락하고, 경찰은 인식표에 기재된 정보(치매환자 고유번호)로 치매환자를 확인하고 보호자에게 연락을 취할 수 있다.
 
또한, 치매환자의 지문, 사진, 보호자 연락처 등 신상 정보를 사전에 치매안심센터를 통해 경찰청에 등록하면 치매환자 실종 시 경찰이 보다 신속하게 치매환자 정보를 확인하여 귀가를 도울 수 있다.
 
배회감지기(행복 GPS)는 시계 형태의 손목형 감지기로 치매환자 및 인지저하자에게 무상으로 보급하며, 모바일 앱을 통해 보호자가 치매환자의 위치 정보를 실시간 확인할 수 있으며 긴급호출 서비스도 지원한다.
 
치매환자가 평소 자주 다니는 안심지역을 설정해 일정지역을 벗어나면 보호자에게 알림이 전송되도록 설계되어 있어 치매환자 실종 시 위치 확인이 용이하고 빠르게 대처가 가능하다.
 
철원군보건소장 이춘재(치매안심센터장)는 “치매환자의 실종예방을 위한 배회감지기 보급 등 치매환자들이 이용가능한 서비스를 보다 적극적으로 안내하여 치매환자 실종예방을 위한 보호망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