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보
곡성군-옥과택시, 치매기억택시 송영서비스 업무 협약- 치매 대상자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 서비스 제공
곡성군(군수 이상철)이 지난 10일에 치매안심센터와 옥과택시 간 '치매기억택시' 사업을 옥과권역으로 확대 시행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 협약식에는 치매안심센터 부센터장을 비롯한 (유)옥과택시, 옥과개인택시가 10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협약을 통해 택시 운행 요건 및 운영 구간 등을 논의했다.

또한 치매기억택시 운전자들은 치매파트너 교육을 수료하여 치매 친화적인 사회 문화를 조성하고 치매안전망을 구축하는 데 적극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곡성군치매안심센터는 지난해 7월부터 '치매기억택시'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사업의 목적은 거동이 불편한 지역주민들을 위해 그들의 집 앞까지 찾아가고 모셔다 주는 송영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이번 옥과 택시와의 협약은 '치매기억택시'의 운영 범위를 옥과권역 치매쉼터 프로그램으로 확대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를 통해 거동이 불편하거나 교통 접근성이 낮은 치매 대상자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 서비스인 송영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송영 서비스는 이용자들에게 본인 부담금이 따로 없으며, 곡성군 내에서만 제한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지역 내 택시를 통해 치매 환자들이 돌봄 사각지대에서 벗어나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늘어나게 됐다. 앞으로도 치매환자와 가족들을 위한 이동편의 서비스를 제공하여 지역 사회의 건강한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