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강남구 수서동주민센터, 무료 주민 건강관리교실 운영- 저소득층 주민 의료비 및 의료보험료 지출 절감 ... 국가 재정 건전성 향상 일조
강남구 수서동주민센터, 무료 주민 건강관리교실 운영
- 저소득층 주민 의료비 및 의료보험료 지출 절감 ... 국가 재정 건전성 향상 일조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12월 4일부터 내년 5월까지 6개월간 수서동주민센터 3층 강당에서 매일 무료 특별 건강관리교실을 운영한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수서동은 저소득층 노약자들이 다수 거주(기초생활수급자 2851명, 강남구 22개동 중 1위)하는 지역으로 제대로 건강을 돌보기 어려운 주민들이 많아 전국 행정기관 최초 동 주민센터 단독으로 주민 건강지키기에 나선 것이다.
 
건강관리교실에는 수서동 또는 인근지역 주민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수서동 주민센터는 겨울철을 맞아 주민 특별 건강관리프로그램으로 무료 국선도 교실, 건강검진, 건강강좌, 출석확인 및 참여독려 등을 개발해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공휴일을 제외하고 12월부터 내년 5월까지 매일 진행된다.
 
국선도 교실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중 매일 아침 8시부터 9시까지 열리고 수서동 관내 국선도 사범의 재능기부로 이루어진다.
 
또한 수서동 주민센터는 국선도 교실 전·후에 주민 건강검진을 상시 진행해 혈압, 당뇨 등 각종 성인병과 질병 예방과 건강증진 관리에도 적극 앞장선다.
 
더불어 건강강좌, 출석확인, 참여독려 등 꼼꼼한 관리체계로 실효성 있는 주민 건강관리교실을 운영할 것이다.
 
이는 특히 저소득층 주민의 의료비 절감뿐만 아니라 의료보험료 지출액을 절감시켜 국가 재정 건전성 향상에도 일조할 수 있다.
 
수서동 주민센터는 지역 주민들이 거주지 인근에서 편리하게 운동하고 건강관리를 습관화 하도록 적극 지원해 수서동을 더욱 밝고 건강한 ‘살기 좋은 동네’로 만들 것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앞서 수서동 주민센터는 올해 5월~7월, 9월~11월 2차례에 걸쳐 저소득층을 위한 무료 건강관리교실(걷기, 국선도)을 운영해 큰 인기를 끌었다. 건강관리교실을 열어달라는 주민들의 요구가 계속 이어져 이번에 또 추진하게 됐다.
 
지난 건강관리교실 참여자 김○○ 어르신은 “파킨슨병을 앓아 평소 걸을 때 불편함을 느꼈으나 건강관리교실을 꾸준히 참여한 결과 걸음걸이가 교정되고 걷는 속도가 빨라져 지병으로 인한 불편함이 많이 해소되었다”며 수서동 주민센터에 고마움을 표했다.
 
아울러 건강관리교실에 매일 열심히 참여했던 다른 김○○ 어르신도 “평소에 팔 떨림 현상이 심했는데 건강관리교실 수업 중 하나인 국선도를 꾸준히 참여해 팔 떨림 현상이 완화되었고 계속 이런 수업이 운영되어 자신뿐만 아니라 몸이 안 좋은 다른 사람들의 건강도 개선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국선도 애호가가 된 참여자 전○○ 어르신은 “평소에 오십견으로 몸이 찌뿌둥하고 어깨 결림이 심했는데 국선도를 꾸준히 한 후 몸이 개운하고 어깨 결림이 말끔히 해소되었다.”라고 매우 좋아했다.
 
신오식 수서동장은 “앞으로 이 프로그램이 성공적으로 정착하고 다른 지역으로도 확대 운영되어 모든 국민이 건강하게 생활하는 날이 하루빨리 왔으면 좋겠다.”며 이 프로그램에 대한 자긍심과 기대감을 표시했다.
 
 
  - 문 의 처 : 강남구 수서동 주민센터 (02-3423-8554)
  - 자료제공 : 강남구청 공보실 (02-3423-5082)
 
 

silverinews 편집부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