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보
고양시, 노인 만성질환 예방을 위한 '치유농업 프로그램' 추진- ‘2024년 청춘텃밭 프로그램' 운영...건강측정 병행해 효과 분석도
고양특례시(시장 이동환)는 건국대 치유농업융합연구센터와 함께 노인 만성질환 예방·관리를 위한 목적으로‘2024년 청춘텃밭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고양시농업기술센터와 건국대학교 치유농업융합연구센터는 지난 3월 7일 『치유농업 분야 공동 연구 및 정보교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첫 협력사업으로 4월 25일부터 6월 27일까지 매주 목요일 대화농업체험공원 내 텃밭에서‘2024년 청춘텃밭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65세~75세 출생 남녀 19명을 대상으로 텃밭 준비하기, 허브 정원 디자인 등 10회기에 걸쳐 진행되고 있다.

사전·사후 검사로서 신체건강(노인체력검사, 인바디 등), 심리·사회·인지건강(자기보고식 설문지), 혈액대사체 검사(치매관련 인지예방인자) 등 3종류의 건강 측정도 함께 진행해 치유농업 효과에 대해 분석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건국대 치유농업융합연구센터와 협업은 향후 치유농업 효과 규명과 콘텐츠 개발에 있어 큰 발전을 이끌어 낼 것”이라며,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치유농업 프로그램이 시 전반에 정착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silverinews 김선혜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