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양·문화 기획연재
'시향 서울낭송회'와 함께하는 금주의 시 (219) <옥수동 보며>

 

 

옥수동 보며
 
이형우
 

비 오는 날
옥상에서
남산타워 본다
빗소리 따라 애들 소리 들리고
저기 옥수동쯤에 와서는 눈을
움직일 수가 없다
이놈들 지금 어디서
달동네를 대물림하고 있을까?
옥 같은 물 한 번도
흐른 적 없는 옥수동
토큰 팔다 마주친 현애는
노여운 내 표정을 지금은 이해할까?
옥수동에 비가 내린다
억수로 내린다
시골뜨기들 다시 쓸려 가라고
비가 내린다
비가(悲歌)
 
 
 
 
 
 
 
▶▶작가약력 ----------------------------------------------------------------------
- 『현대시』 등단
- 시집 : 『창세기부터』, 『착각』, 『창원국민학교』,
- 연구서 : 『체질시학』, 『체질과 욕망』, 『체질과 언어』, 『체질과 글쓰기』
- 김동명 학술상 수상
- 성결대교수

 

silverinews 이형우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