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책
고양시 덕양구, ‘즐거운 100세 시대’ 환경 조성 앞장- 지난해 단독경로당 52개소 개·보수로 휴식환경 조성 완료
고양시 덕양구, ‘즐거운 100세 시대’ 환경 조성 앞장
- 지난해 단독경로당 52개소 개·보수로 휴식환경 조성 완료
- 2018년 2억3천만 원 투입, 단독경로당 45개소 추가 보수 예정
 
 고양시(시장 최성) 덕양구는 2018년도 단독경로당 45개소를 대상으로 예산 총 2억3천만 원을 투입, 어르신들의 신바람 나는 휴식 환경 조성에 앞장설 계획이다.
 
덕양구는 이미 지난해 덕양구 내 단독경로당 95개소를 대상으로 3개월간 현장 조사를 실시하고 어르신들의 의견 수렴기간을 거쳐 공사범위를 정해 예산 총 1억8천만 원을 투입, 노후 경로당 52개소에 대한 개·보수 사업을 완료했다.
 
올해에는 추가로 단독 경로당 45개소에 대해 방수, 화장실 보수, 도색, 창문, 보일러 교체 및 실내 공사 등을 실시해 어르신들에게 편안한 쉼터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해 보수가 이뤄진 개나리아파트 경로당의 김복임 회장은 “관리사무소가 없어 매우 열악한 환경에서 지냈는데, 공사를 통해 보다 넓고 깨끗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게 됐다”며 기뻐했다.
 
이금산 행신5 경로당 회장은 “30년 이상 된 낡은 경로당을 새 집으로 만들어 줬다”며 만족한 모습이었다.
 
박동길 덕양구청장은 “어르신들이 경로당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경로당 유지관리에 지속적으로 관심가지겠다”고 말했다.
 
 
  - 문 의 처 : 고양시 덕양구청 가정복지과 (031-8075-5415)
  - 자료제공 : 고양시청 공보담당관 언론홍보팀 (031-8075-2083)
 
 

silverinews 편집부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