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책
성동구 행당제2동 ‘어르신 공감단 힐링 프로그램’ 운영- 치유활동가와 어르신들의 1:1 대화를 통해 삶의 활력 얻어
성동구 행당제2동 ‘어르신 공감단 힐링 프로그램’ 운영
- 치유활동가와 어르신들의 1:1 대화를 통해 삶의 활력 얻어
 
 성동구(구청장 정원오) 행당제2동(동장 이정희)은 지난 8일 해아림마을회관에서 행당 대림 임대아파트 저소득 어르신 16명을 대상으로 ‘어르신 공감단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어르신 공감단 힐링 프로그램’은 어르신들의 인생에서 좋았던 일, 슬펐던 일, 누구에게도 말 못한 힘들었던 일들을 마음 터놓고 이야기하고 치유활동가로부터 지지와 공감을 얻음으로써 무력감, 무가치감, 고립감에서 벗어나 삶의 활력을 얻을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사)공감인에서 ‘누구에게나 엄마가 필요하다’라는 치유 프로그램을 수료하고 훈련받은 치유활동가들과 어르신들이 1:1로 대화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뉴중앙 라이온스클럽에서 어르신들에게 생필품을 후원하여 그 특별함을 더했다.
 
또한 프로그램 참가자 중 우울 ‧ 분노가 심한 어르신은 정신건강복지센터와 연계하여 심리 치유를 지원하고, 어르신들이 마음 놓고 자신의 이야기를 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 치유활동가는 “어르신이 처음엔 어색해서 말씀을 잘 안하시다가 점점 마음의 문을 여시고 일생동안 누구에게도 말 못했던 상처를 말씀하셨어요. 고단한 인생을 살아오신 어르신께 ‘정말 고생 많으셨어요, 정말 대단하세요.’라고 말씀드리며 손을 맞잡으니 저도 덩달아 눈시울이 붉어졌어요.”라고 말했다.
 
참가자 최○○ 어르신은 “힘들고 굴곡진 인생을 살아왔지만 잘 견디어 준 내 자신이 자랑스럽고 인생에 작은 자부심이 생겼다. 치유활동가 선생님들이 나보다 나이는 어리지만 친딸처럼 따뜻하게 대해줘서 정말 고마웠다. 다음에도 꼭 만나고 싶다.”라고 말했다.
 
행당제2동 이정희 동장은 “경제적 빈곤, 사회관계 단절 등으로 인한 어르신들의 심리적 부담감은 매우 심각하며 이로 인한 자살과 고독사가 많이 발생하고 있다.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삶을 따뜻하게 지지하고 응원함으로써 안타까운 상황이 더는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 자료제공 : 성동구청 공보담당관 언론팀 (02-2286-5511)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