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책
해남군, ‘해남사랑택시’ 주민들의 호응 속 확대 시행- 이용자 대부분이 농어촌 고령층… 오지마을 교통편의에 큰 도움
 
해남군, ‘해남사랑택시’ 주민들의 호응 속 확대 시행
-  이용자 대부분이 농어촌 고령층… 오지마을 교통편의에 큰 도움
 
 
 버스가 다니지 않는 오지마을 주민들을 위한 ‘해남사랑택시’가 주민들의 호응 속에 이달부터 확대 시행되고 있다.
 
해남군은 마을회관에서 버스승강장까지 700m 이상인 마을을 대상으로 현지 조사 등을 거쳐 화산 호동마을 등 19개 마을을 추가, 총 60개 마을까지 ‘해남사랑택시’ 운행을 확대했다.
 
2015년 4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해남사랑택시’는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주민들이 100원의 이용료만 내면 이용할 수 있다. 지난 1년 동안 3만 4,489회 운행, 4만 4,811명의 주민들이 이용할 정도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대부분 이용자가 농어촌 고령층으로 주로 병원과 재래시장 방문 등 90% 이상이 생활 편의를 위해 이용되고 있어 지역민의 건강관리 및 지역 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이에 따라 해남군은 지난 8월 관련 조례 개정 등을 거쳐 700m 이상 9개면 19개 마을을 추가해 262명에게 이용권을 배부했다.
 
군 관계자는 “해남사랑택시 확대 시행에 따라 보다 많은 주민들이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며 “이용 주민들의 높은 만족도에 따라 운행 마을 추가 및 이용 횟수 증가 등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  자료제공 : 해남군청 기획홍보실 홍보팀 (061-530-5223)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