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보·정책 정책·산업
인천 서구, 노인복지시설 급식 관리 지원사업 실시- 50인 미만 영양사가 없는 노인복지시설을 대상으로 급식관리 시범 운영 중
인천 서구, 노인복지시설 급식 관리 지원사업 실시
- 50인 미만 영양사가 없는 노인복지시설을 대상으로 급식관리 시범 운영 중
 
[▲서구 ‘노인복지지설 급식관리지원 시범운영’ 급식소 위생지도]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가 관리 사각지대에 있는 노인들의 급식 관리를 위해 7월부터 50인 미만 영양사가 없는 노인복지시설을 대상으로 ‘급식 관리지원 사업’을 시범 운영하고 있다.
 
현재 서구는 영양사가 없는 어린이 급식소의 급식 관리를 위해 어린이 급식 관리지원센터 2개소를 운영 중이며 관내 등록 대상 시설의 98%가 등록돼 관리됨에 따라 학부모의 만족도가 매우 크다.
 
반면, 관내 50인 미만 요양원 등 노인복지시설의 경우 지원체계가 없어 입소자의 영양관리 전반이 시설 운영자에게 맡겨진 상태다.
 
이에 서구는 인천시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공모한 공공급식 관리지원센터 시범 운영사업에 참가해 서구 어린이 급식 관리지원센터 운영체계를 기반으로 센터 내에 노인급식 팀을 신설하고, 관리 사각지대에 있는 노인의 급식 관리 시행하게 됐다.
 
이번 사업은 관내 노인주거복지시설 및 노인의료복지시설 51개소가 등록될 예정으로 위생․안전․영양 순회방문과 함께 시설 및 보호자를 대상으로 식단과 레시피 등의 식생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이번 시범 운영을 통해 관내 노인 급식소의 실태를 명확히 파악하고, 건강상태에 따라 맞춤형 식단과 레시피를 제공함으로써 양질의 급식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며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  자료제공 : 인천서구청 홍보미디어과 홍보팀 (032-560-4140)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