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구리시보건소, 치료 레크레이션 프로그램으로 건강한 여름나기 돕는다- 무더위 쉼터 경로당에서 고독감, 우울감 떨쳐내는 ‘다함께 차차차’ 프로그램 진행
구리시보건소, 치료 레크레이션 프로그램으로 건강한 여름나기 돕는다
- 무더위 쉼터 경로당에서 고독감, 우울감 떨쳐내는 ‘다함께 차차차’ 프로그램 진행
 
 
 
 구리시(시장 안승남)가 8월부터 9월 11일까지 폭염에 취약한 어르신들을 위한 치료 레크리에이션 프로그램 ‘다함께 차차차’를 진행 중이다.
 
‘다함께 차차차’ 프로그램은 폭염기간 중 무더위 쉼터로 지정된 경로당 14곳을 포함한 총 18개소에서 홀몸 어르신 및 경로당 어르신을 대상으로 노인들이 겪는 LID 증후군(Loss 상실, Isolation 고독, Depression 우울)을 극복할 수 있도록 치료 레크리에이션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진행하고 있다.
 
‘LID 증후군’이란 핵가족화로 인해 생기는 노인들의 고독병으로, 자녀들이 분가하여 떠나고 주위에 의지할 사람들이 하나둘 세상을 떠나면서 손실에 따른 고독감을 느끼고, 우울증에 빠지는 증상이다.
 
이에 구리시보건소에서는 무더위 쉼터 경로당을 이용하는 노인들이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놀이와 게임을 통해 인지, 신체, 정서적 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도록 유도하고 있다.
 
또한 여름철 폭염 등 기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매일 보건소 방문보건사업 대상 독거 취약계층 노인들의 안부를 확인하고 있으며, 한낮의 더위를 피해 무더위 쉼터를 이용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최애경 구리시보건소장은 “이번 프로그램은 더위를 피해 집보다 경로당에서 지내는 시간이 긴 여름철에 어르신들이 무료하게 보내는 시간을 줄이고, 고독감에서 벗어날 수 있는 즐거운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자료제공 : 구리시청 기획홍보담당관 (031-550-2105)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