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오락 트로트·연예뉴스
이제부터 노래 코치 박구윤으로 불러 주세요!- KBS ‘트롯 전국체전’에서 강원도를 대표하는 코치진으로 활약
 
불꽃 튀는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의 경쟁 속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KBS ‘트롯 전국체전’이 지난 21일(수) 첫 녹화에 들어갔다.
 
전국 팔도의 대표 가수에서 글로벌 K-트로트의 주역이 될 새 얼굴을 찾기 위한 기획으로 출발하는 전국 트롯 체전은 전국 팔도를 대표하는 주현미, 남진, 김수희, 설운도, 김연자 등의 최고의 트로트 가수들과 제주도를 대표하는 고두심 등으로 구성된 감독의 지휘 아래 트로트 신인을 조련하는 코치진 등으로 구성되어 팔도 대결의 형식으로 경연이 펼쳐질 계획이다.
 
이 중에서 후배들의 노래 조련을 맡은 트로트의 젊은 가수들의 활약이 기대되는 가운데, 특히 강원도 지역의 코치로 나선 박구윤이 눈에 띈다. 데뷔 이후 길었던 무명 시절을 거쳤다는 점과 대한민국 최고의 작곡가 ‘박현진’의 아들로서 매서운 조련을 받았다는 점 등 트로트 신인들에게 그의 경험이 큰 힘으로 작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노래에 대한 훈련과 조언뿐 아니라 정서적인 영향까지 지도해줄 코치로서의 박구윤 역량을 트롯 전국체전을 통해 지켜볼 수 있을 것 같다.
 
 

silverinews 신호철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