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구리시 수택2동, 새마을지도자·부녀회 '어르신에게 희망 바구니 선물'- 독거 어르신 30명에게 반려 식물과 식품 전달, ‘우울감’ 해소 기여
 
구리시(시장 안승남) 수택2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지난13일 수택2동 새마을지도자(회장 이상춘)·부녀회(회장 이혜순)와 함께 독거 어르신 30명에게 반려 식물과 과일, 떡 등으로 구성된 희망 바구니를 전달했다.
 
이번 희망 바구니는 수택2동 새마을지도자와 부녀회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우울감을 호소하고 있는 독거 어르신들을 위해 다양한 식품으로 구성됐으며, 정성스럽게 포장하여 반려 식물과 함께 각 가정으로 직접 배달했다.
 
희망 바구니를 전달받은 한 어르신은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산책 나가기도 겁이나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았는데, 이렇게 예쁘게 크는 화분을 보면서 우울감도 해소하고 기분 전환을 삼을 수 있을 것 같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안승남 시장은 “관내 저소득층을 위해 항상 애써주시는 새마을지도자와 부녀회에 감사하다. 코로나19가 종식되기 전까지 어르신 모두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시고 반려 식물 등을 돌보며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누리길 바란다”고 전했다.
 
수택2동 새마을지도자·부녀회는 그동안 관내 어르신을 위해 칠순 잔치를 열어드리고 여름철에는 삼계탕을 대접하며, 주거환경이 열악한 가정의 집수리를 해드리는 등 저소득 가정을 위해 많은 봉사 활동을 펼쳐 왔다.
 
 

silverinews 김선혜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