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사랑의달팽이-이찬원 팬클럽 ‘찬스’, 청각장애 어르신에 보청기 지원- 서울, 대구, 경북 지역 난청 어르신 100명에 청력검사 및 보청기 지원
[▲이찬원 팬클럽 '찬스'의 후원으로 보청기 지원을 받게 된 청각장애 어르신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이찬원 팬클럽의 후원으로 서울, 대구, 경북 지역 청각장애 어르신 100명에게 보청기를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보청기 지원 사업은 지난해 이찬원 팬클럽 ‘찬스’가 이찬원의 생일을 기념해 전달한 후원금으로 진행된다.

지원 대상자는 독거노인지원재단 협조로 선정된 65세 이상 청각장애 어르신 100명이다. 서울 25명, 대구·경북 지역 75명의 어르신에게 청력검사 후 보청기를 지원한다. 이들은 지정한 일자에 각 지역의 지역자활센터 및 재가노인돌봄센터에 방문해 청력 검사 후 보청기 착용을 지원받는다.

지난 5월 28일부터 서울을 시작으로 8월까지 청력 검사를 진행하고. 차례대로 2차 방문을 통해 보청기 착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사랑의달팽이 담당자는 “난청으로 치매 발병률이 5배 이상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난청을 방치하면 대화는 물론이고 TV 시청도 어려워진다. 이번 지원으로 많은 어르신들이 가족 및 사회와 소통할 수 있기를 바라며, 어르신들이 많이 좋아하는 트로트 가수 이찬원의 노래도 즐겨 들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사랑의달팽이는 2008년부터 난청으로 소통이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해 보청기 지원 사업을 진행해왔다. 2020년에는 172명의 어르신께 보청기를 지원했고, 지금까지 총 3349명에게 보청기 지원으로 소리를 선물했다.
 
 

silverinews 김선혜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