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보
충남도 농업기술원, '장마·집중호우 대비 농장물·시설점검' 당부- 배수시설 정비 및 비닐하우스 수방자재 장비 확보 등 피해 예방해야
충남도농업기술원은 여름철 장마 등 집중호우에 대비, 농작물 피해 최소화를 위한 시설 점검 등 사전 대비해 달라고 밝혔다.
 
우선 침수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은 배수로 잡초제거 및 배수시설을 정비해 원활한 물 빠짐을 유도해야 한다.
 
식물체의 일부 또는 전체가 물에 잠긴 논은 잎 끝만이라도 물 위로 나올 수 있도록 물 빼기 작업을 신속하게 실시하고 물이 빠진 후에는 새물로 걸러대기를 하여 뿌리 활력을 촉진시켜야 한다.
 
밭작물의 경우 강우 전후로 주요 병해충 예찰을 주의 깊게 관찰해 사전적 방제에 힘쓰고, 농작물이 쓰러지면 세워서 겉흙이 씻겨 내려간 포기에 흙을 덮어 뿌리가 마르지 않도록 해야 한다.
 
특히, 생육 후기에 접어든 참깨의 경우 서너 포기씩 묶어주거나 줄을 매어 도복에 대비하고, 토양수분 과다로 뿌리 활력이 불량한 밭작물 포장은 요소 0.2% 액(비료 40g, 물 20L)을 엽면살포를 실시하면 효과적이다.
 
과수는 철선 지주를 점검하고, 가지를 지주시설에 고정시켜야 한다. 부러지거나 찢어진 가지는 깨끗하게 잘라낸 후 적용약제를 발라주어야 한다.
 
비닐하우스는 수방자재 장비를 미리 확보하고 비축관리를 해야 한다. 강풍이 불 때는 비닐하우스를 밀폐하고 끈으로 튼튼히 고정하여 골재와 비닐을 밀착시켜 피해를 예방한다.
 
박재진 도 농업기술원 재해대응 팀장은 “장마와 집중호우로 농작물 및 시설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사전대비에 철저히 해야 한다”며 “작목별 피해상황에 따른 재해대응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