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오락 취미·여가
서초구, 가을밤 수놓을 힐링콘서트·시네마콘서트 열어- 코로나 백신접종 완료 주민 위한 음악회로 문화갈증 해소 및 코로나블루 치유
- 27일(수) 오케스트라의 클래식 연주 및 오페라 아리아·중창 선보이는 '힐링콘서트'
- 28일(목) 엔니오 모리꼬네 서거 1주기 기념 렉쳐콘서트 '시네마콘서트'
- 콘서트 모두 무료로 진행, 사회적 거리두기 위해 200명 사전 신청받아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와 서초문화원(원장 박기현)은 오는 27일(수)과 28일(목) 오후 6시 반포심산아트홀에서 서초문화원의 <힐링콘서트>와 <시네마 콘서트>를 선보인다.
 
코로나 장기화로 지친 주민들에게 위로와 공감을 전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콘서트는 주민들의 문화갈증을 해소하고 코로나블루를 치유할 다양한 음악의 향연으로 꾸며진다.
 
먼저, 27일 진행되는 <힐링콘서트>는 프라임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선선한 가을밤을 수놓을 클래식 선율을 선보일 예정이며, 바이올리니스트 김남훈은 생상스의 ‘서주와 론도 카프리치오소’를 연주한다.
 
이어서 소프라노 김미주, 최정원, 메조 소프라노 김선정, 테너 문세훈, 바리톤 김성결 등 국내 정상급 아티스트들이 무대에 올라 오페라 <라보엠>의 ‘그대의 찬손’, ‘내 이름은 미미’ 등 오페라 속 유명 아리아와 중창을 선보여 관객들에게 특별한 감동을 전달할 예정이다.
 
<시네마 콘서트>는 ‘영화음악의 거장’ 작곡가 엔니오 모리꼬네의 상징적인 작품만을 엄선하여 진행한다. 소프라노 김미주, 아코디어니스트 알렉산더 세이킨, 홀로스 트리오(바이올린 윤혜림, 첼로 조재형, 피아노 장주연)과 함께 <인생은 아름다워>의 OST ‘Life is beautiful’, 영화 <황야의 무법자>의 OST ‘Main Theme’, 영화 <시네마천국>의 OST 'Love Theme' 등 관객들에게 익숙한 곡들로 채워진다.
 
특히, 이번 콘서트는 지휘자 서희태의 재치있는 해설이 함께 하는 렉처콘서트 방식으로, 서거 1주년이 된 엔니오 모리꼬네의 인생과 음악을 재조명하고 그의 따뜻한 멜로디를 추억하고 한층 더 깊게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콘서트는 무료로 진행되며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에 따라 코로나 백신접종 완료자 중 사전예약자 200명에 한해 관람이 가능하다.
 
서초문화원 박기현 원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 마련한 공연인 만큼 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새롭고 완성도 높은 공연을 선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며, “이번 공연이 일상으로 회복할 수 있는 단계적 신호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힐링콘서트>와 <시네마 콘서트>를 통해 코로나로 지친 구민들이 음악을 통해 지친 마음의 치유를 받고, 아름다운 가을밤 행복한 여유를 느끼는 소중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