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영광군, '뇌청춘 치매예방건강교실' 호응- 뇌인지 강화 훈련 위한 학습·활동 운영
영광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르신들의 고독감과 우울증 해소를 위해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오는 6월말 까지 매주 1~2회 뇌청춘 치매 예방 건강교실을 운영 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보건소 치매안심센터, 군남분소, 경로당, 보건진료소 등 5개소에서 뇌인지 강화 훈련학습을 위한 색칠하기와 퍼즐 맞추기 인지증진과 소 근육 강화를 위한 원예치료 및 공예활동, 두뇌활동 자극을 위한 치매 예방체조 등 뇌건강과 전반적인 건강증진을 위해 다양하게 구성하여 운영하고 있다.
 
또한 모든 참여자에게 코로나19 신속항원 검사와 프로그램 전․후 치매선별검사, 노인우울증 검사, 기억력 감퇴평가를 실시하며 유소견 시 전문가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연계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가족이 가장 힘든 질병 1위인 치매는 조기에 발견 하여 적절히 치료하면 진행을 지연시키거나 증상을 호전시킬 수 있는 질환으로 만 60세 이상 군민은 매년 1회 기억력 검사를 꼭 받는 것이 중요하다며 치매선별검사를 받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영광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치매조기검진, 치매예방교실, 환자 및 가족지원 사업, 치매극복 및 인식개선사업, 조호물품 등을 지원 하고, 올 1월부터는 소득에 관계없이 치매 약제비(월 3만 원 이내)와 정밀 검사비를(1인당 8만 원 한도내)지원하여 치매환자 및 가족의 부양부담 경감에 앞장서고 있다.
 
치매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치매안심센터나 치매상담콜센터(☎1899-9988)에 문의하면 언제든지 상담을 받을 수 있다.
 
 

silverinews 김선혜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