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강서구, 거동 불편 어르신에게 '성인용 보행기' 지원- 장기요양 등급 외 A,B 판정 어르신 중 취약계층 대상
- 5월 26일(목)까지 신청 접수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성인용 보행기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보행기 지원을 통해 어르신들의 보행 편의를 높이고 경제적 부담도 덜어준다는 취지다.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은 보행을 보조해주는 장비 없이는 생활이 어려운 경우가 많다. 이러한 어르신들 가운데 노인장기요양보험 등급 판정을 받은 어르신은 복지용구 급여로 성인용 보행기를 지원받을 수 있지만, 등급 인정을 받지 못한 어르신은 지원을 받지 못하는 상황이다.
 
특히 경제적으로 어려운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보행기 구입 비용은 적지 않은 부담으로 다가온다. 이에 구는 복지용구 지원 혜택을 받지 못하는 장기요양 등급 외 어르신들에게 성인용 보행기를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대상은 강서구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어르신으로, 장기요양 등급 외 A 또는 B 판정을 받은 어르신 중 ▲국민기초생활 보장법에 따른 수급자 ▲차상위계층 ▲의료급여법에 다른 수급자다. 단, 최근 5년 내에 기타 지원 사업을 통하여 성인용 보행기를 지원받은 경우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어르신은 오는 26일(목)까지 장기요양인정 신청 결과 통보서를 지참해 주소지 동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구는 신청자 가운데 지원 우선순위 등을 검토해 6월 중 지원 대상 어르신 100명을 선정하여 보행기를 지원할 계획이다.
 
기초생활수급자에 해당하는 어르신은 본인 부담금 없이 보행기를 지원받을 수 있으며, 차상위계층과 기타 의료급여수급자의 경우에는 보행기 가격의 6%에 해당하는 비용만 부담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이번 보행기 지원 사업을 통해 그동안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이 어려웠던 어르신들이 자유롭게 외출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꼼꼼히 살펴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어르신복지과(☎02-2600-6372)로 하면 된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