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고양특례시, 치매예방 프로그램 ‘슈퍼브레인’ 운영- 명지병원과 협업해 경도인지장애 판정 시민 대상으로 실시
치매 예방 프로그램 '슈퍼 브레인’
고양특례시 덕양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명지의료재단 명지병원과 협업해 치매 예방 프로그램 ‘슈퍼브레인’을 운영한다. 고양시(시장 이동환)는 10월까지 경도인지장애 판정을 받은 60세 이상 시민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인지 기능은 ▲운동 ▲식단 ▲인지훈련 ▲혈관질환 예방관리 등 다양한 영역에서 관리가 이루어질 때 개선 효과가 크다. 시는 다중영역 중재 프로그램 ‘슈퍼브레인’을 실시해 고령층의 뇌 가소성을 촉진하고 치매예방 및 지연 효과를 검증할 예정이다.

슈퍼 브레인 프로그램은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대면 방식과 비대면 방식을 혼합해서 진행된다.

더불어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어르신에게는 ▲한국형 노인우울검사 ▲주관적 기억감퇴 평가를 시행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이수자는 치매안심센터에서 진행하는 인지훈련프로그램과 연계해 지속적인 관리를 실시한다.

보건소 관계자는“명지병원의 전문 인지훈련프로그램인 슈퍼브레인이 경도인지장애를 진단받은 어르신이 스스로 치매예방관리를 하는 습관 형성에 도움이 될 것이다.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노년을 보내실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