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책
광명시, '치매친화 도시' 조성- 보건복지부 주관 치매안심마을 우수사례 확산 공모에 선정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지난 25일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한 치매안심마을 우수사례 확산 공모에 선정되어 치매친화 조성사업 예산 1억 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이번 공모 사업은 보건복지부가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치매안심센터 운영이 정상화된 가운데, 기획력 있는 지자체에 치매안심마을 조성을 지원하여 지역단위로 치매 돌봄을 활성화하기 위해 추진된다.

광명시는 이번 공모를 통해 치매 환자와 가족이 공동체의 일원으로 지역사회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더불어 사는 기품(기억품은) 우리마을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실내 텃밭 가꾸기를 통해 인지 건강을 향상시키는 사업으로 치매 환자와 가족들의 정서 지원을 목적으로 한다.

실종 노인 발생 시 신속한 발견을 위한 스마트태그도 보급할 예정이다. 치매로 인한 실종 건수는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총 3만6,882건에 달할 만큼 고령사회의 심각한 문제로 떠올랐다. 스마트태그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과 연동해 상대방의 위치를 찾을 수 있어, 치매 환자와 가족이 안전하고 불편함이 없는 일상생활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전망이다.

또한, 지역주민과 추억을 공유하고 반가운 이웃이 되는 기회를 만들어 지역주민의 치매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이번 공모 사업을 통해 광명시가 치매 노인과 가족이 지역사회 공동체의 일원으로 오랫동안 일상을 유지하며 살 수 있는 치매친화 도시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치매안심마을을 운영해 코로나19로 약화된 치매돌봄 서비스를 활성화하며 치매 노인, 가족, 지역주민 모두 안전하고 행복한 치매친화적 커뮤니티 환경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광명시치매안심센터(☎02-2680-6546)로 문의하면 된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