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오락 트로트·연예뉴스
‘제18회 현인가요제’ 본선 및 축하공연 개최- 대상 문초희 수상, 우승상금 1000만 원과 가수인증서 수여
- 설운도, 조명섭, 유지나, 국민가수 김동현, 요요미, 코미디언 심형래 등 축하공연
 
‘제18회 현인가요제’가 지난 7일 부산 송도해수욕장 야외 특설무대에서 김병찬, 정은혜 아나운서 진행으로 본선 및 축하공연을 펼쳐 축제의 장을 마무리했다.
 
현인가요제는 지난 5일 ‘선생님 그립습니다’ 주제 아래 개막식 및 축하공연을, 지난 6일에는 ‘그 시절 그 노래’라는 주제로 예선 및 축하공연을 진행했다.
 
(사)한국연예예술인협회가 주최하고 부산시와 서구청이 후원하는 ‘현인가요제’는 고(故) 현인 선생님의 업적을 기리고, 신인가수 발굴과 대중문화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지난 2004년부터 18년째 개최되고 있다.
 
앞서 현인가요제는 “올해 총 15개 팀이 진출했으며 지난 3월부터 참가자를 모집한 결과 총 82개 팀이 참가 신청해 이 중 사전심사와 무대실연 심사를 통해 15개 팀을 선발했다.”라고 밝혔다.
 
▲대상 수상자 문초희
이날 총 15팀 중에서 송세훈, 송우주, 문초희, 태남, 이대팔 5팀이 본선에 올라 치열한 경쟁 끝에 문초희가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문초희는 기성곡 ‘배 띄어라’와 창작곡 ‘사랑이 왔어요’로 경연을 펼쳐 심사위원들의 호평 속에 ‘제18회 현인가요제’ 대상에 이름을 올렸다.
 
심사위원으로는 임종수, 박현진, 가수 진시몬, 이석현, 이도연 작곡가가 참여했다.
 
본선 수상자는 대상 문초희 외에 금상 태남, 은상 송세훈, 동상 이대팔, 장려상 송우주가 각각 수상했다.
 
시상식에는 부산시 경제부시장 이성권, 공헌수 부산 서구구청장, (사)한국연예예술인협회 석현 이사장, (사)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이범권 회장, 고(故) 현인 선생님의 부인 김미정 여사가 상을 수여했다.
 
(사)한국연예예술인협회 석현 이사장은 “참가자들의 노래 수준도 높아지고 장르가 다양해졌다.”면서 “현인가요제를 앞으로도 많이 사랑해달라”고 당부했다.
        
축제의 대미를 장식한 축하공연에는 설운도, 유지나, 윤수현, 조명섭, 요요미, 김상희, 코미디언 심형래, 서지오, ‘국민가수’ 김동현 등이 무대에 올랐다.
 
한편 ‘제18회 현인가요제’ 경선 및 전야제 방송은 오는 18일, 본선은 오는 20일에 실버아이TV를 통해 방영된다.
 
 

silverinews 안승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