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오락 취미·여가
대구시, '반려식물 치료센터' 운영- 화원 20개소 반려식물 치료센터로 지정·운영, 무료 화초 관리
코로나19로 인해 가정에서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반려식물을 키우는 사람이 많아졌으나 화초 가꾸기에 대한 경험 부족으로 식물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 또한 많아지고 있다.

이에 대구광역시는 2021년 전국 최초로 반려식물 치료센터를 지정·운영, 2022년까지 3,500회 이상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사업 관련 설문 참여자 749명 중 97%가 ‘매우 만족’, 99%가 ‘추가 이용 의향이 있다’고 응답할 정도로 큰 호응을 얻었고, 타 지역의 벤치마킹 문의가 쇄도하는 등 우수사례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올해도 지난해에 이어 (사)한국화원협회 대구지회와 함께 관내 화원 20개소를 대구시 반려식물 치료센터로 지정·운영할 예정이며, 치료센터 현황은 대구시 도시농업 공식 누리집(홈페이지) ‘대구도시농업포털’ (http://cityfarm.daegu.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치료센터를 이용하고자 하는 시민 누구나 관리가 필요한 반려식물을 가지고 가까운 치료센터에 사전예약을 통해 방문하면, 세대당 분갈이 1개(크기 20×20㎝ 이내) 뿐 아니라 식물상태 진단 및 치료, 식물관리에 대한 기본지식을 무료로 배울 수 있으며, 추가로 분갈이를 할 경우에는 소정의 비용이 발생할 수 있다.

반려식물 치료센터는 도시농업관리사 등 식물 관련 자격을 갖춘 화원들로 구성해 다양한 식물관리에 대한 상담이 가능하며, 특히 올해부터 ‘대구도시농업포털’ 누리집을 통한 인터넷 예약신청*도 가능해 이용 편의성이 한층 높아질 전망이다.
* ‘대구도시농업포털’ 누리집 접속▶교육/체험▶반려식물 치료센터▶예약신청

안중곤 대구광역시 경제국장은 “화초관리에 어려움이 있는 가정에서는 대구광역시에서 지정한 반려식물 치료센터를 이용해 손쉽게 도움 받으시기 바라며, 도심 속 자연으로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도시농업에도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기를 당부한다”라고 말했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