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오락 취미·여가
부산시, 「미리 만나는 부산국제아트센터, 클래식 파크 콘서트」 개최- 관람비 무료, 선착순 좌석 배정, 피크닉석 운영으로 돗자리 지참해야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6월 3일과 6월 4일 양일간 오후 6시 30분부터 부산시민공원 하야리아 잔디광장에서 「미리 만나는 부산국제아트센터, 클래식 파크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2025년 개관 예정인 부산국제아트센터와 2026년 개관 예정인 부산오페라하우스 건립을 홍보하고, 본격적인 개관 전 시민들이 보다 대중적이고 친근하게 클래식을 접할 수 있도록 기획된 야외 클래식 공연이다.
 
▲6월 3일 공연은 현재 세계 5대 지휘자로 손꼽히는 정명훈의 지휘로 KBS교향악단과 세계 오페라 무대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성악가 소프라노 박소영, 테너 박승주, 바리톤 김기훈, 베이스 바리톤 길병민, 부산시립합창단과 2023 부산오페라하우스 시즌단원들과 함께 웅장하고 아름다운 푸치니와 베르디의 오페라 아리아와 합창과 로시니 오페라서곡과 마스카니 오페라 간주곡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6월 4일은 부산시립교향악단과 최수열의 지휘로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명곡들을 선곡하여 연주할 예정이다. 드미트리 쇼스타코비치의 ‘축전서곡’, 에드워드 엘가 ‘사랑의 인사’, 안토닌 드보르작 ‘슬라브 무곡 46-8번’, 요한 스트라우스 2세 ‘천둥과 번개 폴카’, 베토벤 ‘삼중주협주곡 1악장’, 비제 ‘카르멘 서곡&하바네라’, 바흐 ‘G선상의 아리아’, 얀 시벨리우스 ‘핀란디아’ 등 부산시립교향악단의 최수열 감독이 직접 선곡한 세계적인 명곡들로 파크콘서트에 걸맞은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베토벤 삼중주 협연은 첼리스트 송영훈과 바이올리니스트 이지혜, 피아니스트 김태형이 함께 협연한다. 4일 공연은 시민들에게 더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배우 김석훈의 사회로 진행된다.
 
음악회는 전석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좌석은 선착순으로 배정된다. 파크콘서트 컨셉에 맞춰 피크닉석으로 운영될 예정이므로, 시민들은 돗자리를 지참해 부산시민공원을 이용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부산시 누리집 및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참조하거나, 전화(☎051-944-2020)로 문의하면 된다.
 
김기환 부산시 문화체육국장은 “이번 공연은 향후 부산의 랜드마크가 될 부산오페라하우스와 부산국제아트센터 홍보를 위해 개최하는 첫 공연으로, 클래식 저변확대를 위해 시민들에게 보다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했으니,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