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책
괴산군, 2023년 충북형 어르신 돌봄 특화사업 선정- 통합돌봄 창구 마련, 재가 서비스 등 확대
충북 괴산군(군수 송인헌)은 돌봄 필요 노인이 희망하면 살던 곳에서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기 위해 충청북도가 주최한 ‘충북형 어르신돌봄 특화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충북형 어르신돌봄 특화사업’ 공모 선정을 위해 서류 심사와 현장 발표를 거쳤으며, 괴산군과 음성군이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괴산군은 올해 총 사업비 7억 원(도비 2억1000만 원, 군비 4억9000만 원)을 투입해 지역 특성에 맞는 ‘감동과 함께하는 괴산형 어르신 통합돌봄사업’을 시행하게 된다.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통합돌봄 창구가 마련되며, 지역케어회의를 통해 대상을 선정해 △안전 주거 집수리사업 △퇴원 안정돌봄서비스 △병원 진료 이동 서비스 등 다양한 재가복지서비스가 제공되며, 향후 괴산지역에 꼭 필요한 재가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읍면별 통합돌봄 매니저를 운영해 대상자 발굴 및 서비스 연계, 통합사례관리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하고, 재가노인지원서비스 제공기관 간 통합돌봄협의체를 구성해 지역사회 통합 돌봄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송인헌 괴산군수는 “지속적으로 변화하는 시대환경, 새로운 복지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기존 돌봄 제도의 사각지대를 보완하고 필요한 서비스를 합리적으로 연계하는 등 촘촘한 지역 돌봄서비스 제공을 더욱 공고히 해 복지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괴산군노인복지관 황지연 관장은 “초고령 농촌지역인 괴산군에 꼭 필요한 어르신 돌봄 특화사업에 선정된 것을 축하드린다”라며 “노인복지의 구심적 역할을 하는 노인복지관인 만큼 어르신들이 내 집, 내 동네에서 돌봄을 받고, 편안한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돌봄사업에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