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고성군 치매안심센터, 치매환자 가족 위한 ‘헤아림 운영'- 치매환자 가족 간 교류로 심리적 부담 경감 및 사회적 고립 방지
 
고성군(군수 백두현) 치매안심센터는 4월 1일부터 치매환자 가족들의 부담감과 스트레스 경감을 위해 가족교실 ‘헤아림’을 운영한다.
 
'헤아림’은 치매알기, 돌보는 지혜, 치매관련 서비스 및 제도 등 치매환자 가족들에게 꼭 필요한 교육내용으로 구성된 치매환자 가족지지 프로그램으로, 총 8회기에 걸쳐 진행된다.
 
진주보건대학교 안성아, 이해랑 교수의 체계적이고 구체적인 교육내용과 학습계획을 바탕으로 가족교육을 통해 치매환자 가족 간 정서 및 정보 교류 지원으로 심리적 부담 경감과 사회적 고립을 방지할 수 있다.
 
또한 가족교실을 수료한 후에는 ‘자조모임’과 ‘힐링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인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다.
 
박정숙 보건소장은 “가족교실 ‘헤아림’ 프로그램을 통해 얻은 치매와 치매환자 돌봄에 대한 지식과 지혜를 가정과 지역사회에서 적극 이용할 수 있으면 좋겠다”며 “치매환자 가족들 간 고민을 나누며, 희망과 용기를 얻는 시간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