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일자리
울산시, ‘60+세대 일자리 기반 구축 업무 협약’ 체결- 23년까지 교육인원 340명, 채용인원 100명 목표
울산시는 11월 12일 오후 2시 울산광역시 내일설계지원센터 대교육장에서 ‘60+세대 일자리 연계 기반(인프라)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60+세대 은·퇴직자의 재취업을 위한 승강기 안전관련 교육 지원과 교육이수자들에 대한 민간취업 연계를 위한 60+세대 일자리 연계 기반(인프라)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는 울산시와 울산광역시 내일설계지원센터(센터장 김명진), 한국승강기안전공단 울산지사(지사장 이용인), 대한주택관리사협회 울산시회(시회장 신명철), 울산지역 공동주택관리기업인 지산주택(주)(대표 한종덕), ㈜하이테크주택(대표 강민경), ㈜신한종합관리(대표 김흥종), ㈜우경(대표 김순복), ㈜온누리(대표 김경수) 등 9개 기관이 참여한다.

협약에 따라 울산시는 60+세대 일자리 연계 기반(인프라) 구축을 위한 행정 지원, 울산광역시 내일설계지원센터는 60+세대 은·퇴직자의 재취업 교육 운영, 교육이수자 관리 및 일자리 연계 지원을 적극 추진하게 된다.

한국승강기안전공단 울산지사, 대한주택관리사협회 울산시회 및 공동주태관리기업 5개소*는 승강기 안전관리자 등 교육 지원 및 교육 이수자에 대한 우선 채용할 예정이며으로 앞으로 3년간(2021~2023년 까지) 교육인원 340명, 채용인원 100명을 목표로 60+세대 일자리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 자산주택(주), ㈜하이테크주택, ㈜신한종합관리, ㈜우경, ㈜온누리

박용락 울산시 복지여성국장은 “정부의 재정지원 일자리만으로는 어르신들의 근로욕구를 충족할 수 없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관과의 협약을 통해 어르신들에게 맞는 전문적인 일자리 발굴·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