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보
하남시, 어르신 위한 ‘키오스크 체험존’ 운영- 12개 프로그램 운영으로 어르신 식당·카페 주문 불편 해소
하남시(시장 이현재)는 디지털 기술의 발달로 불편함이 커진 고령층 등 디지털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평생학습관(하남대로732) 1층 열린공간에서 ‘키오스크(Kiosk) 체험존’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키오스크체험존 운영은 디지털 중심의 활동이 보편화되면서 은행·카페·음식점 이용 등 일상생활에서 어려움을 겪는 고령층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조치로, 하남시는 연습용 키오스크 2대를 활용해 ‘은행ATM이용’, ‘KTX예매’ 등12개 프로그램(정신건강 테스트 포함)을 운영한다.
 
최근 터치스크린 방식의 멀티미디어 기기인 ‘키오스크’ 도입이 급증하면서 디지털 기기 이용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이 겪는 일상생활의 불편도 커지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보건복지부가 지난해 발간한 ‘2020년도 노인실태조사’에 따르면 전국65세 이상 1만 9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정보화 기기를 이용한 식당 주문(키오스크)등과 관련해 불편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결과를 보면 응답자 중 58.1%는 정보화 기기를 통해 식당 주문을 해보았으며, 이들 중64.2%(불편하다36.1%,매우 불편하다28.1%)는 ‘불편하다’고 답해 ‘불편하지 않다’(전혀 불편하지 않다6.5%,불편하지 않다10.4%) 16.9%대비 3배 이상 높은 수치를 보였다.
 
하남시는 ‘키오스크 체험존’을 방문한 시민들이△패스트푸드 △카페 △KTX예매 △영화관 예매 △무인민원발급기 △은행ATM △고속버스 예매 △푸드코트 △병원진료발급기 등 9개 상황을 직접 연습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도와디지털 기기 이용의 숙련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현재 하남시장은 “시민들의 디지털 활용 능력을 높이기 위해 실습과 체험중심의‘키오스크 체험존’을 운영하게 됐다”면서 “하남시는 고령층의 디지털 정보 접근성을 강화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행해 디지털 소외계층이 생기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