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일자리
창원특례시, 경남 최초 노인일자리 시니어스토어 개소성산시니어클럽 세대통합형 편의점 개소로 노인과 청·장년 함께해

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는 30일 청·장년과 어르신이 함께 운영하는 24시간 편의점인 시니어스토어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시니어스토어는 GS25가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손잡고 지역 시니어 계층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사회공헌형 편의점이다.

이날 개소한 GS시니어스토어-성산푸르지오점은 노인일자리지원기관인 성산시니어클럽(관장 구충모)에서 수행하고 있으며 경남 최초 시니어스토어 1호점이다.

이를 통해 신규 노인일자리 16명의 일자리가 창출되며 주간에는 어르신이 4교대로 근무하며 야간에는 청·장년층 전문인력을 투입하여 노인과 청·장년이 함께하는 세대통합형 노인일자리사업을 운영한다.

한편 올해 창원시 노인일자리사업은 총 12,832명에 442억 원이 투입되어 추진하고 있으며 특히, 사회서비스형과 시장형 일자리의 사업량을 높여 양질의 노인일자리사업 추진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서호관 복지여성보건국장은 “앞으로도 지역사회 내 다양한 분야에서 양질의 노인일자리를 창출하며, 더불어 어르신들과 청·장년들이 함께하는 지역 공동체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