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보
여수시 방문의료지원센터 의료-돌봄 서비스, 큰 호응- 75세 이상 거동불편 어르신 대상…주소지 읍면동․건강보험공단 여수지사에 신청


여수시(시장 정기명)가 지난 8월부터 본격 추진 중인 ‘방문의료지원센터’가 대상자와 보호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방문의료지원센터’는 75세 이상 어르신 중 자립 거동이 불편해 병원 이용이 어려운 장기요양재가급여자,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중점돌봄군 등을 대상으로 의사, 간호사, 사회복지사가 가정으로 방문해 진료와 간호, 돌봄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3개 의료기관(의원) 의사 4명과 업무협약을 맺고 추진 중이다.

이는 보건복지부의 노인 의료·돌봄 통합지원 시범사업 일환으로 지난 3월 여수시는 전국 12개 지자체 중 전남에서 유일하게 선정돼 2025년 12월말까지 27억 2천만 원의 사업비로 5개 분야 15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8월부터 현재까지 109명의 대상자에게 방문 진료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295건에 대해 방문간호와 복지서비스를 연계했다. 이로써 만성질환 관리 및 약물관리, 영양식과 돌봄서비스 제공 등을 통해 대상자와 보호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화정면 개도마을에 거주하는 어르신은 “오랫동안 와상으로 병원을 다니지 못했는데 의사가 직접 집으로 찾아와 편안히 진료를 받게 됐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방문진료를 희망하는 대상자는 주소지 읍면동 또는 건강보험공단 여수지사 등에 문의‧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어르신들이 살던 곳에서 건강한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섬까지 섬세한 여수형 노인 의료·돌봄 통합지원’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며 “지원이 필요한 어르신은 주저마시고 신청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