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보·정책 정책·산업
하남시 미사2동, 고독사 예방 안부지킴이 사업 확대 추진- 실시간 수도 검침 결과를 활용해 물 사용량 급격 감소시 전화로 안부 확인
 
하남시 미사2동 행정복지센터는 7월 1일부터 포스트코로나 대비 언택트 사업으로 ‘비대면 고독사 예방 안부지킴이 사업’을 선정해 확대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취약계층의 실시간 수도 검침 결과를 활용해 고독사 예방과 안부확인을 동시에 실시하는 사업으로 물 사용량이 평상시보다 급격히 감소해 담당공무원에게 알림이 오면 전화를 걸어 안부를 확인하고 때에 따라 직접 방문해 고독사를 예방한다.
 
미사2동 행정복지센터는 2018년도부터 시범 도입 후 1,152세대를 관리하고 있으며, 최근 예기치 못한 코로나 상황으로 장기간 갈 곳을 잃은 취약계층과 심신이 허약한 노인들의 고독사가 우려됨에 따라 7월 1일부터 전체 임대아파트 저소득층 2,742세대로 확대 운영한다.
 
주해연 미사2동장은 “코로나19로 외부 활동과 접촉이 줄어 든 상황에서 취약계층과 어르신들의 안부를 살피기 위해 대상 세대를 확대 운영한다”며, “앞으로도 관내 위기가구와 취약계층의 코로나19 상황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사2동 행정복지센터는 ▲코로나19 위기가구의 긴급지원과 ▲통합사례관리 코로나접촉 자가격리자 생활비 지원, ▲푸드 뱅크 및 민관후원 연계서비스를 추진하고 있어 사각지대 주민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  자료제공 : 하남시청 공보팀 (031-790-5290) 6066,6070
 
 

silverinews 허주희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