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복지
광주 광산구 신흥동, 경로당에 ‘보랏빛 가지’가 풍년- 농부 변휴연 씨, 직접 재배한 가지 200kg 경로당 어르신 위해 맡겨

광주 광산구 신흥동, 경로당에 ‘보랏빛 가지’가 풍년 
  - 농부 변휴연 씨, 직접 재배한 가지 200kg 경로당 어르신 위해 맡겨
 


  광산구 신흥동 주민 변휴연(55세, 농업)씨가 가지 200kg을 경로당 어르신들에게 나눠달라며 지난 12일 동 주민센터에 맡겼다.

변휴연 씨는 “평소 지역사회에 작게나마 봉사하고 싶은 마음을 이제야 실천했고, 오늘을 계기로 지속적 나눔활동을 이어가겠다”며 “무더위와 장마로 고생하는 어르신들이 입맛을 찾는데 도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신흥동 9개 경로당에 전달된 가지는 변 씨가 자신의 비닐하우스에서 직접 재배한 것이다.

신흥동 주민센터 직원들로부터 가지를 전달받은 신기경로당 김창섭(85) 회장은 “싱싱한 농작물을 보니 얼마나 정성과 노력을 들여 재배했는지 느껴진다”며 “귀한 가지를 경로당 동료, 가까이 사는 이웃들과 함께 먹으며 기부자의 선행을 널리 알리겠다”고 밝혔다.

  
- 문 의 처 : 광산구 신흥동 마을복지팀장 (062-960-7938)
  - 자료제공 : 광산구청 공보관 (062-960-8043)


 

silverinews편집부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