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책
경북 자치경찰, 노인학대 예방과 신고 활성화 위해 협업- 범죄피해 어르신 조기발견 위한 협업체계 구축
- 경북도↔자치경찰위원회↔경북경찰청↔노인보호전문기관
- 모니터링 등 사후관리 강화로 재학대 예방
- 신고자에 대한 비밀보장 등 신고 활성화 참여 유도
 
경상북도 자치경찰위원회는 경북도, 경북경찰청(청장 최종문), 노인보호전문기관과 협업체계를 구축해 노인학대 예방 홍보와 신고 활성화를 위해 협업하기로 했다.

경북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노인학대신고는 2020년 497건에서 2021년 640건(28.8%)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노인학대는 동거가족이 가해자인 경우가 많아 쉽게 은폐 되거나 묵인되고, 상습 ․ 반복적으로 이뤄져 주변의 관심과 신고가 중요하다.

이에 경북도, 경북경찰청, 노인보호전문기관 등과 협업해 피해노인 조기발견을 위해 경로당 행복도우미를 어르신지킴이로 병행 운영할 방침이다.
※ 행복도우미(도 주관) : 도내 경로당을 방문하여 지역 어르신의 건강, 여가, 권익보호를 아우르는 맞춤형 서비스 제공(도내 행복도우미 550명 활동)

범죄피해 노인 조기발견을 위한 협업체계 구축

경로당 행복도우미와 노인보호전문기관, 학대예방경찰관 등이 정기적 간담회 등으로 최근 노인학대 피해 유형 등 정보를 공유하고 범죄피해 노인을 조기 발견에 나선다.

이를 위해 경로당 행복도우미 활동 중 범죄피해 노인 발견 시 핫라인 구축 및 유기적인 협업 ․ 지원체계를 강화한다.

사각지대 방치 피해노인 방문상담 및 합동 홍보활동 전개

경로당 행복도우미를 통해 신고를 꺼리는 고위험군 범죄피해 의심 노인을 발견한 경우 학대예방경찰관 ․ 노인보호전문기관 합동 현장방문, 직접 대면해 피해사실을 확인하고, 노인학대 인식개선 및 신고 활성화를 위해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과 연계해서 노인학대 예방 홍보 포스터 ․ 전단지 배부 등 다양한 홍보활동도 전개한다.

피해 노인 보호․지원 강화 및 재학대 예방

피해노인은 신속히 가해자와 분리해 피해사실 확인 및 형사 ․ 가정 보호사건 절차를 안내하는 등 피해노인이 적극 대응 할 수 있도록 조치하며, 고위험군 노인에 대한 주기적 모니터링 실시로 선제적으로 안전을 확보할 방침이다.

또 노인보호전문기관에 관련 내용을 통보해 피해노인에 대해 쉼터 입소, 상담․의료․법률․경제적 지원 및 사례관리를 통해 재학대를 예방한다.

신고자에 대한 비밀보장 등 신고활성화 참여 유도

경로당 행복도우미 수행자가 신고에 따른 신변노출로 보복을 우려하지 않도록 신분이 철저히 보장됨을 고지해 신고 부담감을 경감시킬 예정이다.

또 노인학대 주요 신고자에 대해 감사장 수여 또는 신고포상금 지급으로 신고 활성화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순동 위원장은 “노인학대 예방 홍보 및 신고 활성화를 위한 협업체계 구축으로 노인대상 범죄 사각지대를 해소하며 현장 의견수렴으로 개선사항을 지속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