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정보
해남군, 반려로봇 ‘효돌’ 보급 지능형 돌봄체계 구축- 반려로봇 보급을 통한 어르신 맞춤형 생활관리, 관내 50명 보급
해남군은 홀로 사는 어르신께 인공지능(AI) 기반의 반려로봇을 보급한다.
 
지능형 반려로봇‘효돌’은 몸체에 감지기가 내장돼 만지면 프로그램이 작동돼 쌍방향 대화가 가능한 기능을 가지고 있다.
 
어린아이의 모습을 본떠 만든 봉제인형으로, 기존의 반려로봇보다 어르신들이 거부감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상황에 따른 맞춤 대화와 약 복용 시간, 일정 관리 등 어르신들의 일상생활 관리를 돕고, 노래·퀴즈·종교 생활 등 다양한 인지·신체활동 프로그램으로 어르신들의 우울감을 해소하고 정서와 건강을 살필 수 있다.
 
특히 24시간 응급상황 관제 시스템과 연계되어 일정 시간 움직임이 감지되지 않으면 응급 구조 요청도 할 수 있어 위험 상황을 예방할 수 있다.
 
이번 사업은 전남도 공모사업으로 선정되어 시‧군당 50명씩 총 22개 시‧군 1,100명의 홀몸노인에게 보급한다.
 
해남군에서는 노인맞춤 돌봄 대상자 중 질병‧인지능력 등 평가를 통한 우울 은둔형 홀몸노인을 보급대상자로 선정하여 올해 연말까지 보급 완료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정서관리와 건강관리에 도움이 필요한 홀몸거노인에게 반려로봇의 도입이 어르신들의 맞춤형 생활관리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홀로 사시는 어르신들께 반려로봇이 따뜻한 가족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silverinews 박승범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