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오락 트로트·연예뉴스
영동군, ‘2023 찾아가는 전 국민 희망콘서트’ 개최- 송대관, 정훈희, 박상민, 서지오, 양지원 출연
충북 영동군은 ‘2023 찾아가는 전 국민 희망콘서트’가 오는 12일 오후 7시 영동 복합문화 예술회관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영동축제관광재단과 대한가수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희망 콘서트는 일상에 지친 군민들을 위로하고 문화예술을 향유할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다.
 
이번 콘서트는 △송대관 △정훈희 △박상민 △서지오 △양지원이 출연하며 MC김재롱이 진행을 맡는다.
 
관람료는 전 좌석 무료이며 당일 선착순 입장이 가능하다. 관람 연령 제한은 없다.
 
재단 관계자는 “일상에 지친 군민들이 희망콘서트를 관람하며 문화를 향유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했다.
 
한편, ‘찾아가는 전 국민 희망콘서트’는 평소 공연이 많이 열리는 도심보다는 문화 혜택을 잘 받지 못하는 지역을 찾아가 주민들과 만나는 대한가수협회만의 특별 브랜드 공연이다.
 

silverinews 김선혜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