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양·문화 트렌드·오피니언
[천산야 에세이] 마음에 대하여 ⑩
 
 
인생_#10. 불로장생의 비법과 마음
 
 세상에서 제일 어리석은 사람은 자신의 몸만을 위해 몸에 좋다는 불로장생을 찾고 그 물질로 몸을 치장하고 살아간다. 하지만 물질적으로 영원한 불로장생을 할 수 있는 것은 이 세상 우주 천지에는 없다. 그러나 현명한 자는 이치에 맞는 말로 보이지 않는 자신의 마음을 이치에 맞게 만들어가는 것이 진정한 불로장생임을 알고 살아간다.
그러므로 보이는 몸을 건강하게 유지하려고 노력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것보다 내 마음을 이치에 맞게 만들어 가는 것이 진정한 불로장생이므로 먼저 나의 바탕이 되는 이 마음을 고치고 사는 삶, 이것이 진정한 중도의 삶이라고 해야 이치에 맞는 말이 된다.
 
따라서 물질이치와 진리이치 이 두 가지 중에 어느 한쪽으로 치우쳐 삶을 사는 것은 매우 어리석은 사람이다. 내 몸은 내 마음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그러므로 마음치유의 정석은 진리이치를 알고 내 마음을 그것에 맞게 고쳐가는 것이 진정한 ‘마음치유’라고 해야 맞는 것이다. 따라서 이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인간은 업(業)이 있으므로 그 이치대로 태어나며 이 말은 모든 사람은 ‘마음의 병’이 있으므로 그 이치에 맞게 존재한다고 해야 맞는 말이 되는 것이고, 이것이 불로장생의 비법이라고 하는 것이다.
 
 

silverinews 천산야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34
전체보기
  • 버물리 2018-10-16 11:48:13

    마음의 병.. 정말 찾아 고쳐가고 싶어요..   삭제

    • 유진수 2018-10-16 10:58:56

      불로장생의 의미가 뭔지 여기서 배워갑니다.   삭제

      • 진수 2018-10-15 14:10:19

        진짜 최고이십니다!! 짧은 글에서도 남다른 포스가 느껴지는데 강연회 여시면 꼭 들어보고 싶습니다.   삭제

        • 스마트 2018-10-15 13:02:23

          마음한번 고쳐먹으면 된다는 생각은 말은 쉽지만 마음한번 고쳐먹기는 정말 어려운 것 같아요..   삭제

          • 설화수 2018-10-15 11:59:54

            물질로 많이 치우친 세상 속에 진리이치가 뭔지 듣는 것도 처음인것 같아요..좋은 말씀 자주 보러 와야겠습니다.   삭제

            • 강산애 2018-10-14 12:15:07

              내 몸은 내 마음으로 만들어졌기에 그 마음을 알아가고 잘못된 것이 있으면 고쳐나가야 하는 것이 너무나 당연할 것 같은데 그걸 아는 사람이 지금 없다는 생각도 들고 정말 그 말씀이 맞다면 세상 뒤짚을 수 있는 말씀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삭제

              • 이슬비 2018-10-14 11:00:29

                내 몸에 좋다는 것 다 찾아 먹었던 사람도 암에 걸리는 사람도 봤고 어디 남모를 지병을 가지고 있는 것도 봤는데 먹는 것만 잘 챙겨 먹는다고 모두 몸에 좋은 것은 아니라는 걸 알면서도 몸에 집착하는 사람들 많은 것 같습니다. 이 글이 널리 알려져서 사람들 인식이 좀 바뀌어갔으면 좋겠어요^^   삭제

                • 망개떡 2018-10-13 10:11:15

                  내 마음이 나를 만들었다면 마음을 먼저 알아야 만들어가고 고쳐갈 수 있겠어요..   삭제

                  • 해수면 2018-10-13 09:20:37

                    내마음을 모르겠다는 말을 중얼거릴때가 있는데.. 내 마음을 알고 살면 삶이 좀 더 선명하게 느껴지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삭제

                    • 먹물 2018-10-12 12:47:53

                      마음이라는 것이 정말 중요한데 그걸 모르고 보이는 것만 찾고 살아가고 있다는 생각들어요..   삭제

                      13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