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양·문화 특강·포럼
보건의료연구원 개원 9주년 기념 연례학술회의 열려- 의료기술평가 관점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 가치기반 보건의료 실현 위한 미래전략 탐색
보건의료연구원 개원 9주년 기념 연례학술회의 열려
- 의료기술평가 관점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가치기반 보건의료 실현 위한 미래전략 탐색
 
(사진 1) 지난 23일 열린 ‘한국보건의료연구원 개원 9주년 기념 연례학술회의’에서 일본복지대학 니키 류 (NIKI Ryu) 교수가 “일본의 보건의료 개혁과 지역의료 구상”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원장 이영성)은 지난 23일 코엑스에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와 의료기술평가: 가치기반 보건의료의 실현”을 주제로 개원 9주년 기념 연례학술회의를 개최했다.
 
금년도 학술회의에서는 의료기술평가를 활용한 보장성 강화정책 시행을 위해 영국, 호주와 일본의 경험을 공유하고, 각계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가치기반 보건의료 실현을 위한 미래전략을 모색하는 기회를 가졌다.
 
그간 인구 고령화, 첨단의료기술 개발 등에 따른 의료수요 증가 및 건강한 삶을 위한 소비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최근 문재인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 이후 다양한 이해관계가 발생하는 가운데 최선의 의사결정 지원을 위해 과학적 근거와 사회적 가치를 함께 고려하는 의료기술평가의 중요성이 더욱 대두되는 상황에서, 금번 학술회의에는 약 300명의 관계자가 참석해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1부에서는 ‘의료기술평가와 가치기반 보건의료의 접목’을 주제로 서울대 의대 박병주 교수가 좌장을 맡아 서울의대 허대석 교수가 ‘근거기반의학과 가치기반 보건의료’에 대해, 영국 국립보건연구원(NIHR) 환자·대중 참여 연구팀 사이먼 드네그리(Simon Denegri) 연구 책임자가 ‘영국 보건의료 연구에서 환자·대중 참여’에 대해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2부는 ‘보장성 강화 정책과 가치기반 보건의료 실현’이라는 주제로, 제1세션 ‘보건의료 정책 결정과 의료기술평가 활용 전략’(좌장: 건국대 의대 이건세 교수) 및 제2세션 ‘의료기술평가에서 국민건강정보 활용의 가치’(좌장: 이대 의대 이선희 교수)에 대한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됐다.
 
(사진 2) 23일 열린 ‘한국보건의료연구원 개원 9주년 기념 연례학술회의’의 2부 제1세션에서 패널토론이 진행되고 있다.
제1세션에서는 일본복지대학 니키 류(NIKI Ryu) 교수(사진 1)가 ‘일본의 보건의료 개혁과 지역의료 구상’에 대해, 서울대 의료관리학교실 김윤 교수와 보건의료연구원 박종연 선임연구위원이 각각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를 위한 의료체계 혁신과 의료기술평가 발전 전략을 발표했다.
 
제2세션에서는 호주 보건부 의료서비스본부 매리 워너(Mary Warner) 부서장이 ‘호주 의료기술평가에서 실제 임상성과의 비교 가치’를,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최인순 연구위원과 서울아산병원 인공지능의료영상사업단 서준범 교수가 ‘빅데이터를 활용한 임상연구 수행성과 및 보건의료의 미래’를 주제로 발제했다.
 
특히 이날 2부 제1세션에서 니키 류 교수가 일본에서의 주거 · 의료 · 돌봄 · 예방 · 생활지원이 포괄적으로 제공되는 ‘지역포괄케어시스템’과 ‘지역의료구상’을 설명하며 “지역포괄케어시스템의 실제 상황은 모든 지역사회에 걸쳐 일률적으로 시행되는 ‘시스템’이 아니라, 각각의 지역사회에서 자발적으로 추구되는 ‘네트워크’”임을 각별히 강조했다. 이에 대해 참석자들의 질문이 집중돼, 보건복지부가 집이나 지역사회 중심으로 각종 사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12일 활동을 시작한 ‘커뮤니티 케어 추진본부’의 출범 시점 등과 맞물려 깊은 관심사임을 보여주었다.
 
 

silverinews 신기현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