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양·문화 기획연재
'시향 서울낭송회'와 함께하는 금주의 시 (143) <새해 아침>

 

 

 

새해 아침
 
 
                유경순
 
 
계묘년의 아침은
붉게 깨어나고
 
주변 곳곳이 밝아져
희망의 기쁨은
벅찬 가슴으로 다가온다 
                                 
땅 위는 우리들 세상                       
하늘도 우리들 세상
바라보는 세상은 얼마나 아름다운지      
                      
온 세상이
축복의 한 해가 되리니
 
오, 붉고 둥근 해여 솟아라
우리 모두 두 손 맞잡고
하늘 높이
솟아 오르자!
 
 
 
 
                                      
 
▷▶ 작가약력 ------------------------
- 아호: 가원(街園)
- 한국문협 미주지회 신인상, 서울문학 시부문 등단
- 한국문인협회 미주지회 이사
- 문학상: 한.아세안포럼 시문학상, 지식공감 시문학상
- 저서: 재봉틀 앞에서, 귀가

 

silverinews 유경순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