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양·문화 기획연재
'시향 서울낭송회'와 함께하는 금주의 시 (149) <그리움>
 
 
 
 
그리움
 
 
 
         이금자
 
 
어젯밤 꿈에
멈출 듯 멈출 듯
내 앞을
스쳐 지나간 사람
 
언제나
가슴에
파도를 안고 사는 그 사람
 
하얀 낮에
찾아왔으면
얼음 동동 띄운
수박화채 한 사발
건네주었을 텐데
 
슬쩍 나만 보고
지나간 사람
 
지금도 잊지 못해
그리운 사람
 
 
 
 

▷▶ 작가약력 -------------------------------------------------
- 보스턴 거주
- 조선문학 시 부문 등단(1993년)
- 수요시 동인회
- 한국문협 미주지회 회원
- 시집: <장미의 오월의 하루>, <어느 봄날의 축제>,
       <이방인의 노래>

 

 

silverinews 이금자  news1@silverinews.com

<저작권자 © 실버아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